intro

::::: DIVOKID :::::

::::: DIVOKID :::::

 

 


 로그인  회원가입

존귀한 사람임을 기억해야 합니다~
내적치유  (Homepage) 2006-10-24 01:11:32, 조회 : 1,062, 추천 : 445

우리는 어느 누구도 비하하지 말고, 나 자신도 비하하지 말아야 합니다.
어느 날, 미국 시카고에서 킴볼이라는 주일학교 교사가
길거리에서 패싸움하고 피를 흘리고 있는 흑인 부랑아 한 명을 교회로 인도했습니다.
사람들은 그를 우습게 알았지만
그가 나중에 일생 백만 명을 전도했던 D. L. 무디가 됩니다.
우리는 하나님 안에서 어느 누구도 얕보지 말아야 합니다.
그 사람이 앞으로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르는 일입니다.
하나님은 연약한 사람도 얼마든지 멋지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.
오늘 저와 여러분들은 비록 약하고 추해도 하나님앞에 귀하게 멋지게 쓰임받는 고귀한 인물들이 되시기를 주님의이름으로 축원 합니다
http://cafe.daum.net/kcmch

.


  수정하기   삭제하기   추천하기   목록보기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zero

 

  주소: 서울시 노원구 상계4동 53-1 복음마을 우편번호:139-204.


주소: 서울시 노원구 상계4동 53-1 복음마을   우편번호:139-204.
연락처: 02-938-1243 (114 안내함) 전화,팩스겸용:02- 938-4010  휴대폰: 016-266-0243